:::: 사단법인 한국택시미터기협회 ::::

홈으로
사이트맵

  • 알림마당
  • 공지사항
  • 행사알림
  • 회원동정
  • 관련뉴스
  • 갤러리
홈 > 알림마당 > 관련뉴스

작성자 관리자 조회수 : 957  
제목 내년부터 전국 택시콜 단일번호로 이용한다.
내년부터 전국의 택시를 부르는 전화번호가 하나로 통합된다.

20일 기획재정부와 국토해양부에 따르면 한국교통연구원이 전국택시 통합콜센터를 구축하고 운영하는 데 예산 20억원이 지원될 예정이다.

단일번호로 통합하면 이용자는 회사별로 따로 전화하는 번거로움을 덜고 사업자는 운영비를 절감할 수 있다.

이용자가 단일번호로 전화하면 가장 가까운 곳에 있는 택시가 배차되므로 택시가 기다려야 하는 비용도 줄어든다.

정부는 대기영업비율이 70% 향상되면 연간 연료비는 14.1% 감소할 것으로 내다봤다.

장애인을 위한 특별교통수단 예산도 늘어난다.

지금까지 국고로는 저상버스만 지원했으나 내년에는 장애인콜택시 사업에 예산 50억원을 투입하기로 했다.

장애인콜택시는 지자체가 도입하고 있으나 재정여건 등에 따라 도입률이 저조해 국고로 구입가격(4천만원)의 40~50%를 지원하기로 한 것이다.



2012-09-20 08:29  연합뉴스
작성일 2012-09-21 09:44:29          From : 121.66.186.148)